미노의 시티헌터...

강진과의 만남을 손꼽아 기다리며~~~