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BS 새 수목 드라마 '시티헌터'에서 이민호가 시크한 도시 야성 남으로 변신했다.

이민호는 오는 5월 25일 첫 방송되는 '시티헌터'에서 MIT 박사 출신 청와대 국가지도통신망팀의 이윤성 역할을 맡았다.

태국 촬영을 마친 지난 4월 초 본격적인 국내 촬영을 시작한 이민호는 첫 등장부터 야성미를 드러내며 매력을 발산했다. 이민호는 깃을 세운 블랙 롱 재킷과 그레이 팬츠를 매치한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모습으로 촬영장에 등장했다.

모노톤의 심플하지만 멋스러운 ‘헌터룩’과 도도한 듯 날카로운 눈빛과 표정이 어우러져 한층 성숙한 남자의 매력을 담아내며 이민호 만의 ‘시티헌터’를 완성했다는 평가다.

한편 ‘시티헌터’는 이민호, 박민영, 이준혁, 구하라 등 화려한 출연진들과 더불어 ‘찬란한 유산’, ‘검사 프린세스’ 등의 히트작 메이커 진혁 PD와 ‘뉴하트’, ‘대물’을 통해 집필 능력을 인정받아온 황은경 작가의 투입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.
http://news.nate.com/view/20110421n03075